다일공동체 로고

다일소식

다일의 생생한 현장 소식과 따뜻한 이야기를 만나보세요.

  • HOME
  • 다일소식
  • 활동소식

활동소식

[국내현장] 다일 DTS의 선교사 파송훈련
2021-02-17

[국내현장]

세상의 소금과 빛으로 살아내기

다일 DTS의

선교사 파송훈련


<다일 DTS>훈련은 다일제자훈련입니다.

기본 훈련과정인 3개월 동안

제자도를 실천하는 훈련과정으로

다일공동체가 항상 추구하는

나사렛 예수의 <영성생활>,

예전의 갱신으로 <성사생활>,

일하며 기도하는 <공동생활>,

나누며 섬기는 <봉사생활>

정주의 삶 가운데 배우고 훈련합니다.

<다일 DTS 훈련>은 하루 24시간을

크게 세 부분으로 나누어서

8시간의 영성생활과 교육,

8시간의 노동기도,

그리고 8시간의 쉼과 휴식균형을 이루어

조화로운 하루하루를 말씀과 은혜 안에 머물며

정주의 삶을 살아가는 훈련과정입니다.

하루에 세 번의 정시 기도

오전과 오후 노동기도를 통해서

하루에 다섯 번의 기도

신구약 성경통독성경공부,

다일의 필독서를 통해서

다일공동체의 역사와 정신 배우기,

선교사들과 현지 사역자들을 위한 언어교육을 합니다.


지금 <다일 DTS 훈련>을 받고 있는 분들은

네팔, 캄보디아, 몽골에서 선교사로 살아 왔거나

또 파송되어질 분들입니다.

그래서 해외에서 온 현지사역자와

파송될 분들을 위해서 한국어 교육을,

또 네팔로 파송될 분을 위해서

네팔어교육을 하고 있습니다.

<다일 DTS훈련>을 받는 분들은 모두 평화의 도구

형제의 참사랑을 이루며 살아가기 위해서

무엇에나 준비되고 무엇이나 받아들이며 살아가는데

순명하기를 훈련하고 있습니다.

그러기에 언어훈련을 통해서 소통을 할 수 있고,

삶의 아픔과 상처를 씻어낼 수 있는

맑은 물을 부어줄 수 있고,

진정한 예수 제자로 세워가는 사역자를 소망하며

혼신을 다하여 배우고 익히는 데

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.

누구든지 예수제자로 훈련받아

내가 변화되고 준비되어

세상의 소금과 빛으로 살아내기를 소망하는 분들은

<다일 DTS 훈련>에 지원해보시기 바랍니다.



  
다음글 [해외현장] 캄보디아다일공동체, 건강한 빵퍼 아이들로 발돋움하기를!
이전글 [해외현장] 아프리카의 토착병, 씨클셀을 아시나요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