다일공동체 로고

다일소식

다일의 생생한 현장 소식과 따뜻한 이야기를 만나보세요.

  • HOME
  • 다일소식
  • 활동소식

활동소식

[국내현장] 감사와 기쁨이 넘치는 다일공동체 임직원 밥퍼 봉사활동 및 시무식 현장
2019-01-04


 

 

 

[국내현장] 

2019년 새 아침을 여는 나눔의 시간!

 

감사와 기쁨이 넘치는



다일공동체 임직원 밥퍼 봉사활동 및 시무식 현장







2019기해년 새해가 밝았습니다!


지난 한 해 동안 베풀어주신 은혜와 사랑에 감사하며 보답하고자, 그리고 새로운 시작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자


다일의 모든 스텝들이 밥퍼 봉사활동으로 새해 첫 업무를 시작하였습니다 .

 

 

 

 



이른 아침 밥퍼에서 모여 오리엔테이션을 받고 각자의 역할을 나누었습니다

 

 

 





 


 

밥퍼에서는 하루 평균 700-800명 정도의 어르신께 식사를 대접하는데요.


많은 분들께 맛있는 식사를 빠르게 대접해드리기 위해 분주하게 준비를 하는 모습입니다.









 


밝은 표정으로 봉사에 임하는 모습이 참 아름다워 보이네요 !

 

 





  


밥퍼를 찾아와주신 어르신들도 다일 직원들을 반갑게 맞이해 주셨습니다 .


 


 


 

밥퍼 봉사를 모두 마친 후에는 다일의 전 직원이 시무식에 참여하였습니다 .



 

 


 



다일공동체의 대표이신 최일도 목사님께서 새해 첫 시작을 맞이하여 다일 가족에게 메시지를 전달하셨습니다.


메시지의 키워드는 열정”, “영성”, “순명”, “정주 네 가지였습니다.


2019년의 다일 가족 각자의 소망과 열의를 다짐할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


다일공동체와 함께 해주시는 많은 후원자님 그리고 이웃분들, 새해에는 바라는 소망이 모두 이루어지길 기도하겠습니다!


또한 2019년에도 계속 뜻을 함께하시어 밥퍼 재건축에 힘을 모아주시길 바랍니다.

  



"하나님을 기쁘시게!"


"이웃을 행복하게!"


"세상을 아름답게!"

 


  
다음글 [해외현장] 해외에서 들려온 따뜻한 소식들!
이전글 [국내현장] 서른한 번째, 거리에서 드리는 성탄예배